•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세븐틴, 스페셜 앨범 ‘세미콜론’ 선주문량 110만 장 돌파

  • 기사입력 2020-10-16 08: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세븐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 ‘; [세미콜론](Semicolon)’이 선주문량 110만 장을 돌파했다.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오는 19일 발매되는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 ‘; [세미콜론]’이 16일 기준 선주문량 110만 장을 넘어섰다. 이로써 세븐틴은 전작 ‘헹가래’(선주문량 106만장)에 이어 또 한 번 ‘밀리언셀러’를 예고, ‘더블 밀리언셀러’를 눈앞에 두고 있다.

플레디스 측은 스페셜 앨범임에도 불구하고 단일 앨범으로 선주문량 110만 장을 돌파한 것은 이례적인 수치라고 자평했다.

세븐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 ‘; [세미콜론]’은 예약 판매 오픈과 동시에 각종 온라인 음반 사이트 차트 정상을 기록하는 등 벌써부터 1위 고공행진에 날개를 달아 세븐틴이 스페셜 앨범 ‘; [세미콜론]’과 타이틀곡 ‘홈 : 런(HOME;RUN)’으로 세울 신기록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세븐틴은 이번 스페셜 앨범 ‘; [세미콜론]’을 통해 쉼 없이 달리는 청춘에게 ‘잠깐 쉬어가며 청춘의 향연을 즐기자’라는 더욱 성숙한 긍정의 메시지와 따뜻한 위로와 응원, 공감을 주는 희망의 외침을 전했으며 멤버 전반이 앨범 작업에 참여해 더욱 공감 가고, 더욱 현실적인 청춘의 모습을 담아냈다.

특히 색다른 형식의 믹스 유닛곡이 수록돼 있으며 앨범 전체 콘셉트인 ‘레트로’에 맞게 시대별 청춘들이 즐겼던 장르인 애쉬드재즈부터 펑키까지 다양한 장르를 오직 세븐틴만의 느낌으로 만날 수 있다.

이에 더해 스윙 장르 기반의 레트로한 사운드와 경쾌하고 타격감 넘치는 사운드가 돋보이는 타이틀곡 ‘홈 : 런’은 레트로한 매력이 느껴지는 스타일링과 화려한 퍼포먼스가 인상적이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