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연휴 전날 고속도로 귀성 정체 오후 6~7시 절정”

  • 교통량 479만대…“평소 주말보다 혼잡”
  • 기사입력 2020-09-29 10: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귀성길 모습[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전국 고속도로가 대체로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귀성길은 오전 10∼11시 정체가 시작돼 오후 6∼7시에 절정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체는 30일에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오전 10시 기준 전국 도로 곳곳에서 시속 40㎞ 미만의 정체 구간이 나타났으나 비교적 짧은 구간에서 차량이 서행 중이다.

경부고속도로에선 부산 방향은 반포∼서초 2㎞ 구간, 기흥동탄∼남사부근 12㎞ 구간에서 차들이 정체돼 있고 서울 방향으로는 달래내∼반포 총 9㎞ 구간에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일산 방향은 장수∼송내 2㎞, 노오지분기점부근∼김포요금소 2㎞, 토평∼강일 1㎞ 구간 등에서 정체를 빚고 있다. 구리 방향은 서운분기점∼송내 구간 6㎞에서 정체다.

서해안 고속도로에선 서울 방향 일직 분기점∼금천 4㎞, 경인선에선 서울 방향 신월 부근에서 차들이 막히고 있다.

이날 전국 교통량은 479만대로 그중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48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40만대가 예상된다.

도로공사는 “추석 연휴 전날인 데다 퇴근 후 귀성차량이 겹치면서 귀성 방향이 평소 주말보다 혼잡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이날 오전 11시 기준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해 전국 주요 도시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 5시간 20분, 울산 5시간, 대구 4시간 20분, 광주 4시간 10분, 강릉 2시간 40분, 대전 2시간 40분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