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방탄소년단은 어떻게 다시 빌보드 '핫100' 1위를 탈환할 수 있었나?

  • 기사입력 2020-09-29 09: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그룹 방탄소년단이 또 다시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 1위에 올랐다. 세 번째 '핫 100' 1위다. 빌보드 역주행의 새 역사를 썼다. 이 새 역사는 이제 또 다른 시작일지도 모른다.

방탄소년단이 '핫 100'에 다시 1위로 올라올 수 있었던 것은 'Dynamite'의 미국 내 스트리밍 횟수와 다운로드 수, 라디오 방송 포인트가 여전히 엄청난 스코어를 기록했기 때문이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는 28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의 'Dynamite', '핫 100' 1위 복귀"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빌보드 최신 차트(10일 3일 자)에서 'Dynamite'가 '핫 100' 정상을 탈환했다는 소식을 알렸다.

빌보드는 "'Dynamite'가 빌보드 '핫 100' 차트에서 세 번째 1위에 올랐다"며 "'Dynamite'는 지난 9월 5일 자 '핫 100' 차트에 1위로 신규 진입했고, 9월 12일 자 차트에서도 1위를 수성했다. 이후 2주간 2위에 머물렀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닐슨 뮤직/MRC 데이터를 인용해 "'Dynamite'는 9월 24일까지의 주간 집계 기준으로 미국 내 스트리밍 횟수 1,400만 회와 다운로드 수 15만 3,000건으로 다시 1위를 차지했다. 15만 3,000건의 다운로드 수는 전주 대비 96%나 증가한 수치다. 라디오 방송 포인트 역시 9월 27일까지의 주간 집계 기준으로 2,080만 건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빌보드에 따르면 듀엣이나 그룹의 곡이 '핫 100' 차트에서 세 번 이상 1위를 기록한 것은 2018년 9~11월 7회 1위에 올랐던 마룬 파이브(Maroon 5)의 '걸스 라이크 유(Girls Like You)' 이후 근 2년 만이다. 또한, 'Dynamite'는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는 5주 연속 1위를 지켰는데, 이는 작년 9~10월 리조(Lizzo)의 '트루스 허츠(Truth Hurts)'가 5주 연속 정상을 지킨 이후 처음이다.

뿐만 아니라 'Dynamite'는 전 세계 200개 이상 지역의 스트리밍과 판매량을 집계해 순위를 매기는 '빌보드 글로벌 200'과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에서 각각 1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긍정 에너지를 전파하고 싶다는 소망을 담은, 경쾌한 디스코 팝(Disco Pop) 장르 'Dynamite'로 미국은 물론 전 세계를 강타했다.

빌보드 메인 차트인 싱글 차트 '핫 100' 1위 및 2주 연속 수성에 이어 이번에 '차트 역주행'을 통해 1위를 탈환하는 등 방탄소년단이 'Dynamite'로 새 역사 창조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11월 20일 새 앨범 'BE (Deluxe Edition)'를 발매할 예정이다. 전 세계 팬들과 세상을 향한 위로의 메시지를 담은 앨범으로, 한층 더 풍성해진 방탄소년단의 음악 스펙트럼을 확인할 수 있다.

wp@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