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회.정당
  • 정청래, 국민의힘 1인시위에 “바보같은 짓, 그만 좀 웃겨라”

  • 기사입력 2020-09-28 09: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북한의 해수부 공무원 피격 사망사건 진상조사를 요구하는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국민의힘이 27일 북한의 서해상 실종 공무원 사살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의 해명을 촉구하며 청와대 앞에서 릴레이 1인 시위에 나선 데 대해 “정치 하수들의 바보같은 짓”이라고 비판했다.

정 의원은 이날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문 대통령이 어디 계신지 몰라서 어디 계시냐고 묻는가. 청와대에 계신지 알고 청와대 앞에 가서 시위하는거 아닌가”라면서 “알면서 물어보는 것을 보고 정치 하수들이 하는 바보같은 짓이라고 하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문 대통령을 대통령으로 인정하지도 존중하지도 않으면서 찾아서 뭐하려고 하는가”라며 “바보같이 굴지말고 면담신청을 하라”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이 만나자고 하면 이 핑계 저 핑계대며 뿌리치고, 청와대 앞에 가서 대통령 어디 계시냐고 묻고 찾고 있으니 당신들은 아니라는 거다”라며 “그만 좀 웃기시기 바란다”고 일갈했다.

한편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9시부터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 곽상도·전주혜·배현진 의원에 이어 주호영 원내대표가 문 대통령에 진상조사를 요구하며 1시간씩 릴레이로 1인 시위를 벌였다. 이 자리에는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도 깜짝 방문해 힘을 실었다.

이날 의원들은 ‘대한민국 대통령을 찾습니다’, ‘문재인 대통령님, 지금 어디 계신건가요’라고 쓰인 피켓을 들었다.

국민의힘은 이날 릴레이 1인 시위에 이어 28일 국회 본청 계단에서 ‘북한의 우리 국민 학살 만행 규탄 긴급의원총회’를 열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