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안철수, 국민의힘 작심비판 “文정권 비판 자격있나”

  • 김홍걸·윤미향·이상직 등 언급…“與, 비리집합소”
    전날 탈당 박덕흠 겨냥 “제1야당도 할말 없을 것”
    “윤리특위 조사해야…의장 직권 상임위 변경도”
  • 기사입력 2020-09-24 11: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24일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이 이해충돌 논란으로 탈당한 것을 겨냥해 “국민들은 제1야당에게 문재인 정권을 비판할 자격이 있는지 엄중하게 묻고 있다”며 날을 세웠다.

안 대표는 이날 국회서 열린 최고위원 회의에서 “여야를 막론하고 심각한 불법과 도덕성 시비에 휩싸여 있다”며 즉시 국회 윤리특위에 조사를 요청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먼저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윤미향, 이상직 의원 등을 겨냥해 “여당은 한마디로 비리 집합소”라며 “리모컨으로 홈쇼핑하듯 아파트 사모은 분, 위안부 할머니를 현금인출기 취급한 정치인, 차명통장을 만들어 돈 빼돌리고도 눈 하나 깜짝않는 철면피, 명절 앞두고 수천명 직원을 길거리에 나앉게 하고도 뻔뻔하게 출근하는 사장 출신 의원까지. 다 말씀드리기 숨이 찰 지경”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국민의힘을 향해서도 “제1야당도 할 말 없을 것”이라며 “오얏나무 아래서는 갓도 고쳐 쓰지 말라는데 아예 갓을 풀어 헤치고 오얏나무 밭에 죽치고 있는 게 뭐가 문제냐는 인식, 국민이 이해할 것으로 생각하나”라고 꼬집었다.

이어 “언제까지 법적으로 문제없다, 사실 확인이 먼저라며 소나기 피할 생각만 할 것인가”라며 “단언컨대 이 비는 지나가는 소나기도 아니고, 시간이 지난다고 해결될 문제도 아니다”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여야 정치권을 향해 “국회의원들의 범죄 의혹과 부도덕한 행위에 대해, 지금 즉시 윤리특위에 조사를 요청해야 한다”며 “윤리특위에 조사위원회를 구성해 철저히 조사해 진실을 밝히고, 문제가 있으면 징계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지금 각 당에서 문제를 일으킨 의원들에 대해 사안을 알아보고 있거나 당내 징계 절차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곤장으로 다스려도 시원치 않을 판에 당 차원의 솜방망이 징계를 내린들, 당사자에게 무슨 손해가 있고 얼마나 경각심이 들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또, 박병석 국회의장에게 “이해충돌 소지가 큰 의원들의 상임위는 의장 직권으로 즉시 교체해 주길 바란다”며 “고양이는 생선가게 근처에 얼씬 못하게 하는 것이 국회에 대한 최소한의 국민적 신뢰를 회복하는 길”이라고 요청했다.

yuni@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