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트와이스, 11월 일본에서 새 싱글 발매…현지 인기 이어간다

  • 기사입력 2020-09-23 10: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트와이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트와이스가 일본에서 새 싱글을 발매한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트와이스가 오는 11월 18일 일본에서 싱글 7집 음반 ‘배터’(BETTER)를 발매한다고 23일 밝혔다.

새 싱글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배터’와 신곡 ‘스콜피온’(Scorpion)을 수록한다. ‘만나고 싶지만 만날 수 없다. 하지만 이어져 있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소속사는 “항상 팬들과 만날 날만을 손꼽아 기다리는 트와이스의 진심을 담은 신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트와이스는 지난 16일 발표한 일본 베스트 3집 ‘#TWICE3’(해시태그트와이스3)로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올해 7월에 발매한 싱글 6집 ‘팡파르’는 현지 레코드 협회로부터 25만 장 이상 출하량을 기록한 작품에 수여되는 ‘플래티넘’ 음반 인증을 받았다. 트와이스는 싱글 6집까지 일본에서 발매한 10장의 앨범으로 ‘10연속 플래티넘’을 기록했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