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통신비 2만원 vs 독감 백신 무료접종 ‘최대 난제’…4차추경 막판쟁점

  • '형평성 논란' 법인택시 지원방법 검토…돌봄비 중고생 확대도 관심
  • 기사입력 2020-09-20 07: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10일 오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대통령 주재 제8차 비상경제회의 결과 관계부처 합동브리핑'에서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 발표문을 낭독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여야가 오는 22일 국회 본회의에서 4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처리키로 합의한 가운데 통신비 2만원 지원과 전 국민 독감 무료 백신 접종이 막판 쟁점으로 부각되고 있다.

초등학생 이하 아동특별돌봄비 20만원 지원을 중고교생까지 확대할지, 개인택시 외에 법인택시 기사도 지원할지도 최종 조율 대상이다. 집합금지업종 가운데 유일하게 지원 대상에서 배제된 '유흥주점과 콜라텍'도 다시 포함할지도 관심사다.

이 중 법인택시 기사 지원금 지급과 돌봄비 지원 대상 확대는 여야 간에 긍정적으로 검토하는 기류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최종 결과가 주목된다.

20일 정부와 국회에 따르면 오는 22일 예정된 4차 추경안 처리 데드라인에서 최대 걸림돌은 통신비 2만원 지원이다.

정부와 여당은 만 13세 이상 전 국민 4600만명에게 통신비 2만원을 일회성으로 지원하기 위해 9289억원의 예산을 배정했으나, 야당인 국민의힘은 이를 삭감하고 대신 독감백신 예방접종을 확대하자고 주장하며 팽팽히 맞서고 있다.

야당은 독감유료접종분 1100만명을 무료로 전환해 무료 접종 인원을 3000만명으로 확대하고, 독감백신 생산량 확대를 추진해 예방접종 기간에 전 국민이 무료 접종을 받도록 하자는 주장이다. 이를 위해 1100억∼1500억원의 예산을 순증하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전 국민 통신비 2만원 지원은 문재인 대통령이 민주당 새 지도부 선출을 계기로 이낙연 신임 당 대표와 만난 자리에서 이 대표 의견을 수용해 '전 국민'으로 범위를 확대한 것으로 철회하긴 어려울 것이란 시각이 많다.

또 4차 추경안이 발표된 뒤 형평성 문제가 제기된 몇몇 사안들에 수정이 가해질지도 막판 쟁점거리다. 대표적인 사안이 초등학생까지만 지원하는 아동특별돌봄비 지급 대상을 중고교생까지 확대할지 여부다.

여당과 협의를 거친 정부안은 초등학생 이하 아동이 있는 가정에 아동 1인당 양육비 20만원씩을 현금 지급하는 것으로, 미취학 아동 252만명과 초등학생 280만명 등 총 532만명에게 20만원씩 주기 위해 총 1조1000억원의 예산을 배정해 둔 상태다.

그러나 코로나19로 학교, 어린이집이 쉬거나 원격수업을 하면서 돌봄 비용이 든 것은 마찬가지인데 왜 중고교생은 배제됐느냐는 불만이 나왔고, 이에 국민의힘이 중·고교생 290만명까지 20만원 돌봄비 지원을 확대하자고 제안한 상태다. 여당 일부도 중학생 등으로 확대하자는 의견을 내고 있다. 여기에는 5411억원이 드는 만큼, 다른 사업에서 예산을 삭감할 수 있는지에 따라 확대 여부가 최종적으로 정해질 것으로 보인다.

소상공인인 개인택시 운전자가 100만원의 지원금을 지급받는 데 반해 근로자 신분인 법인택시 기사에는 아무 지원이 없는 점도 또 다른 쟁점이다. 법인택시 기사 약 10만명에게도 100만원씩 지급하려면 1000억원이 든다.

이외 정부가 지정한 집합금지업종에 속해 똑같이 영업제한 조치를 받았음에도 이번 지원금 지급 대상에서 빠진 '유흥주점과 콜라텍'에 지원금을 지급할지도 관심거리다. 정부의 영업제한 조치로 고위험시설 12개 업종 전체가 똑같이 피해를 봤는데 200만원 지급 대상에서 배제하는 것이 옳냐는 목소리가 작지 않기 때문이다. 정부는 유흥업 가운데 '단란주점'만 200만원을 주기로 했다.

이에 대해 예결위 한 관계자는 "이른바 '국민정서법'이 있기 때문에 여든 야든 '유흥주점과 콜라텍'에도 지원금을 주자는 주장을 솔직히 먼저 꺼내기가 쉽지 않다"고 말했다. 정부도 반대 입장이 명확하다.

oskymo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