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순흥 안씨’ 안철수 분노 “秋아들, 안중근 말씀 실천? 너무 막 나가”

  • 與, 秋아들 ‘안중근 엄호’
    安 “지하 순국선열 통탄”
  • 기사입력 2020-09-17 07: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연합]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페이스북 캡처.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더불어민주당이 군 복무 중 ’특혜 휴가’ 의혹을 받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아들을 놓고 ‘위국헌신’이란 안중근 의사의 말에 빗댄 데 대해 “지하에 계신 순국선열들께서 통탄하실 일”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16일 공식 논평에서 “추 장관의 아들은 ‘나라를 위해 몸을 바치는 게 군인의 본분(위국헌신 군인본분·爲國獻身 軍人本分)’이란 안중근 의사의 말을 몸소 실천한 것”이라고 했다. 민주당은 이후 논란이 일자 관련 부분을 삭제한 후 수정 논평을 냈고 “적절하지 않은 인용이었다”고 사과했다.

안 대표는 페이스북을 통해 “여당에서 추 장관의 아들이 ‘나라를 위해 몸을 바치는 것이 군인의 본분’이란 안중근 의사의 말씀을 몸소 실천했다고 한다”며 “정말 막나가도 너무 막 나가는 것 아니냐”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 한 사람으로, 순흥 안씨(안중근 의사의 가문)의 한 사람으로 분명히 말한다”며 “망언을 당장 거두고, 안중근 의사를 욕되게 한 데 사과하라”고 강조했다.

yul@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