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성북구, 지역경제 살기기 추경예산 1275억 편성

  • 희망일자리 72억 원·성북사랑상품권 35억 원 발행
  • 기사입력 2020-09-16 15: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한지숙 기자] 서울 성북구(이승로 구청장·사진)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2020년도 3회 추가경정예산으로 일반회계 1198억원, 특별회계 77억원 등 총 1275억원을 증액 편성했다고 16일 밝혔다. 구의회 승인을 거쳐 이번주부터 본격적으로 집행할 예정이다.

이번 추경은 코로나19로 인해 추진이 어려운 행사성 사업비를 감액해 지역경제 회복과 주민 건강보호에 초점을 맞췄다.

먼저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취약시설 방역과 방역물품 지원비 2억 6100만원, 선별진료소 운영비 2억 1200만원, 저소득층 근로기회 제공을 위한 희망일자리 사업비 71억 9700만원, 재해·재난 등 긴급 상황에 신속한 대응을 위한 재해·재난목적예비비 72억원을 편성했다.

위축된 지역경제와 소비심리 활성화를 위한 성북사랑상품권 35억원을 추가발행한다.

아울러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후 도시기반시설 정비 예산으로 47억 3700만원, 주민 안전을 위한 cctv 설치 및 성능개선 사업비 14억원, 주민 건강보호를 위한 예방접종사업비 8억 7600만원,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복지분야 추가 소요예산으로 저소득층 한시 생활지원 사업비 2억 3000만원, 코로나19 피해 어린이집 운영 지원 사업비 3억 2000만원 등을 반영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현재 위기 극복을 위해 성북구민 모두가 하나 되어 힘을 모아 사회적 신뢰를 구축해야 할 때이며, 이번 추경으로 안정된 주민생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js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