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현대건설, 美 아키타이저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 디에이치 아너힐즈 옥외시설물
    미세먼지 저감용 ‘클린존’ 출품
  • 기사입력 2020-09-16 11: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국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 본상을 수상한 현대건설 디에이치 아너힐즈 ‘클린존’의 모습.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은 미국의 ‘2020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Architizer A+ Award)’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세계 최대 규모의 건축 전문 웹진 아키타이저에서 주최하는 ‘에이플러스 어워드’는 매년 전 세계 100여개 국가에서 5000여개 작품을 출품할 만큼 세계적으로 권위있는 상으로 꼽힌다.

현대건설은 이번 어워드에서 ‘디에이치 아너힐즈’의 미세먼지 저감 상품 ‘클린존(Clean Zone)’을 출품해, 본상인 ‘파이널리스트(Finalist)’에 선정됐다. 이는 국내 아파트 조경 디자인으로는 유일한 수상이기도 하다.

디에이치 아너힐즈의 클린존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옥외용 시설물로 에어워셔, 쿨링 미스트와 개수대 등으로 구성돼 있다. 미적으로는 유선형의 입체형태가 두드러지고 기능적으로는 미세먼지 저감에 UV 살균 기능이 더해진 안티 바이러스 효과로 심사위원들의 주목을 받았다. 양대근 기자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