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불법 도박장 차린 SBS 공채 개그맨들 기소

  • 기사입력 2020-09-16 11: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윤호 기자]SBS 공채 출신 개그맨들이 서울 시내에서 불법 도박장을 운영하다 적발돼 재판에 넘겨졌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은 도박장소 개설 등의 혐의로 개그맨 김모씨와 동료 개그맨 최모씨를 지난 1일 불구속 기소했다. 경찰은 지난 5월 김씨와 최씨를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넘겼다.

이들은 지난 2018년 1월 말부터 2월 말까지 서울 강서구의 한 오피스텔에 불법 도박장을 개설한 뒤 도박을 주선하고 수수료를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직접 도박에 참여한 혐의도 있다. 다만 김씨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불법 도박장을 운영한 사실이 없다"며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다.

이들에 대한 첫 공판은 다음 달 21일 서울남부지법에서 열릴 예정이다.

youknow@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