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베트남 지금은, 박항서 대신 소시 윤아…춤 따라하기 열풍

  • 한국관광 홍보대사, 관광公 이벤트 남녀노소 대거 참여
    현지 연예인들 현란한 춤, 군인의 뻣뻣춤 모두 화제몰이
  • 기사입력 2020-09-04 16: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한국관광공사가 한국여행의 매력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위촉한 홍보대사 윤아(소녀시대)가 홍보영상을 통해 선보인 춤을 베트남 남녀노소 국민이 따라 배우는 ‘열풍’이 불고 있다.

한국관광공사 하노이지사는 이에 ‘윤아 춤 따라 하기 온라인 행사’를 개최해 폭발적인 반응을 끌어냈다.

한국여행의 매력을 홍보하는 윤아의 춤. 베트남 국민은 물론 유명연예인들도 따라춤추기 열풍에 빠져들었다.

4일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하노이지사는 지난 7월 25일부터 8월 29일까지 현지 네티즌이 많이 이용하는 페이스북과 틱톡을 통해 ‘윤아 댄스 커버 챌린지’를 진행한 결과, 커버 영상 1300여개가 등록됐고 젊은이는 물론 어린이와 중장년층 등 남녀노소가 대거 참여했다는 것이다.

현지 유명 가수 에이미(Amee)와 유명 댄서 꽝당은 현란한 춤솜씨를 자랑했고, 한 군인은 뻣뻣한 춤으로 폭소를 자아내며 스타덤에 오르기도 했다.

조회 수 100만을 넘는 인기 영상이 13편이나 됐고, 전체 6000만 조회수를 훌쩍 넘었으며, 한국관광을 홍보하는 영상 조회 수도 200만건에 육박했다.

윤아춤 따라 배우기엔 베트남 남녀노소가 참여했다. 군인의 익살춤, 어린이의 귀요미춤도 한몫 거들었다.

참가자들은 또 한국(Korea), 서울(Seoul), 제주(Jeju) 등 한국과 관련한 단어나 이미지 스티커를 넣어 영상을 만들었고, 한글로 ‘대한독립 만세’라는 문구를 넣은 이도 있었다. 이 열풍에 대한 뉴스는 베트남 국영TV인 VTC와 하노이TV 등 방송과 신문에서 무더기로 쏟아냈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