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증권
  • [itM]유안타증권, 해외주식 ELS 등 파생결합증권 4종 공모

  • 국내외 지수·미국주식 기초자산
    총 180억원 규모…4일까지 공모
  • 기사입력 2020-09-02 09: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유안타증권]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유안타증권은 4일까지 조기 상환형 주가연계증권(ELS) 등 파생결합증권 4종을 총 180억원 규모로 공모한다고 2일 밝혔다.

ELS 제4599호는 만기 3년, 조기 상환주기 6개월의 원금비보장형 상품이다. 코스피200 지수, 삼성전자 보통주를 기초자산으로 하며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격의 92%(6개월), 90%(12개월), 85%(18개월, 24개월), 80%(30개월, 36개월) 이상일 때 연 6.0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6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18.00%(연 6.00%)의 세전 수익률로 만기 상환된다. (단, 조건 미충족시 최대 손실률 -100%)

ELS 제4600호는 만기 3년, 조기 상환주기 6개월의 원금비보장형 상품이다. 코스피200 지수, POSCO 보통주를 기초자산으로 하며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격의 92%(6개월), 90%(12개월), 85%(18개월, 24개월), 80%(30개월, 36개월) 이상일 때 연 8.0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24.00%(연 8.00%)의 세전 수익률로 만기 상환된다. (단, 조건 미충족시 최대 손실률 -100%)

ELS 제4601호는 만기 1년, 조기 상환주기 3개월의 원금부분지급형 상품이다. 코스피200 지수, 미국증시에 상장된 테슬라를 기초자산으로 하며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격의 99%(3개월, 6개월, 9개월) 이상일 때 연 11.1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상환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만기 시 모든 기초자산의 만기평가가격이 최초기준가격 이상일 경우 상승률이 낮은 기초자산의 수익률만큼 수익을 지급한다.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미만으로 하락하면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나 최대손실률이 -10%로 제한된다.

이밖에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유로스톡스(EuroStoxx)50, 니케이225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ELS 제4598호를 공모한다.

유안타증권 전국 지점 및 홈페이지, HTS, MTS에서 ELS 제4598호는 최소 10만원부터 10만원 단위로 청약 가능하고, ELS 제4599호, 제4600호, 제4601호는 최소 100만원부터 10만원 단위로 청약 가능하다.

pin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