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생활경제
  • 한섬, 상반기 온라인 매출 62%↑…회원 수도 26만명 늘어

  • -“하반기에도 성장세 이어갈 것”
  • 기사입력 2020-08-26 11: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패션기업 한섬이 올 상반기 온라인 사업 매출이 60% 이상 증가했다고 26일 밝혔다.

한섬이 운영하는 온라인몰인 더한섬닷컴과 H패션몰, 온라인 편집숍 EQL 등 3곳의 올해 상반기 매출은 총 1240억원으로, 전년 상반기 765억원에 비해 62% 증가했다. 더한섬닷컴 매출은 지난해 동기와 비교해 370억원 증가한 840억원, H패션몰은 105억원 많은 400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온라인몰 세 곳의 회원 수도 지난해 동기보다 21% 많아졌다. 더한섬닷컴 누적 회원 수는 29만명에서 36만명으로, H패션몰은 100만명에서 116만명으로 늘었다. 한섬은 '우수고객 서비스'와 '온라인 퍼스트' 전략이 성장을 이끌었다고 분석했다.

더한섬닷컴은 올해 초 온라인 멤버십 등급에 VVIP(초우량고객)를 위한 '더 스타'(연간 구매금액 최상위 100명) 등급을 신설하고 이들에게 전문 상담사와 무제한 무료 홈 피팅 및 퀵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로 인해 상반기 '스타'(연간 구매금액 1천만원 이상)와 더 스타 등급 회원 대상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87% 증가했다.

H패션몰은 코로나19가 확산한 지난 2월 온라인 수요 증가해 대비해 타미힐피거, DKNY 등 브랜드의 봄・여름 시즌 온라인 물량을 지난해 같은 시즌보다 160% 늘렸다. 아울러 더한섬닷컴과 H패션몰 모두 김나영, 문정원 등 인기 인플루언서와 협업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비롯한 온라인 마케팅 채널을 확대했다.

한섬 관계자는 "온라인 마케팅 확대로 매월 5천명가량 증가하던 두 온라인몰의 신규 회원 수가 지난 3월부터 2만명가량으로 네 배 넘게 늘었다"고 말했다. 한섬은 온라인 사업 부문의 성장세가 하반기에도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으며,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음 달 중순 H패션몰을 리뉴얼하고 신규 브랜드를 도입하는 등 콘텐츠를 개선할 계획이다.

dod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