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기사
  • 건설업계, 집중호우 피해 복구 성금 3억원 기탁

  • 기사입력 2020-08-13 11: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한건설협회와 건설공제조합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3억원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성금은 ‘2020 수해 이웃 돕기’ 모금처인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폭우 피해가 집중된 지역을 중심으로 수해 확산 방지와 이재민의 경제적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김상수(사진) 대한건설협회 회장은 “이번 성금이 역대 최장 기간 장마로 피해를 입은 지역에 잘 전달돼 수재민들이 조속하게 일상생활로 복귀하는 데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건설협회는 논현동 건설회관에 지난 12일부터 ‘건설현장 수해 피해 신고센터’를 열었다. 이 센터는 집중 호우로 큰 피해가 발생한 건설현장의 애로와 건의사항을 접수받아 정부기관에 전달해 지원 받을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 성연진 기자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