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친박’ 윤상현, 文에 박근혜 사면 호소…“광복절 특사해야"

  • 기사입력 2020-08-11 13: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윤상현 무소속 의원.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윤상현 무소속 의원은 11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박근혜 전 대통령은 역대 대통령 중 가장 긴 40개월째 수감생활을 이어오고 있다”며 광복절을 맞아 사면해달라고 호소했다.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문 대통령께서도 취임하자마자 ‘광화문 시대’를 열겠다고 하셨고, ‘관용적 리더십’을 통해 ‘국민통합’을 이루겠다고 매번 강조하셨다”며 “관용의 리더십은 광화문 광장을 ‘분열의 상징’에서 ‘통합의 상징’으로 승화시키는 것이고, 그 첩경은 박근혜 전 대통령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면서 박 전 대통령의 사면을 요청했다.

그는 이어 “박 전 대통령에 대한 문제 해결 없이 광화문 광장은 촛불집회와 태극기집회로 갈린 채 통합이 될 수 없으며, 역사의 불행만 악순환될 것이다”라면서 “오는 8.15 광복절에는 ‘분열의 상징’으로 변해 버린 광화문 광장을 ‘국민통합의 상징’으로 복원 시켜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윤 의원은 또 “용서와 화해만이 촛불과 태극기를 더 이상 ‘적’이 아닌 ‘우리’로 만들 수 있다”며 “대한민국이 하나가 되기 위한 통큰 결단을 내려 주시라”고 덧붙였다.

윤 의원은 2012년 대선에서 박근혜 캠프 공보단장을, 2015년 박근혜 정부에서 대통령 정무특보를 지내면서 ‘친박 핵심’으로 알려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