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오늘 중부 최대 500㎜ 이상 폭우…남부는 낮동안 소강상태

  • 중부, 10일 새벽까지 이어질 전망…남부는 최대 100㎜ 예보
  • 기사입력 2020-08-08 20: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구·경북에 강한바람을 동반한 폭우가 내린 가운데 8일 서구 달서천로 인근에 쓰러진 나무를 소방대원들이 안전조치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일요일인 9일 중부지방은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남부지방은 새벽부터 빗줄기가 잦아들어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다.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과 서해5도에서 100∼300㎜다. 최대 500㎜ 이상을 기록하는 곳도 있겠다.

중부지방에 내리는 강한 비는 10일 새벽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남부지방은 50∼100㎜의 비가 예보됐고, 전북 북부와 경북 북부, 경남 남해안 일부 지역에는 150㎜ 이상 오는 곳이 있겠다.

최근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가운데 다시 폭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 산사태 등 비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제주도와 일부 경북 내륙에는 폭염 특보가 발효됐거나 발효될 예정인 가운데 낮 기온이 31도 이상 오르고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는 33도 이상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9일 서해 남부 먼바다와 남해 먼바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 동해 먼바다에는 바람이 초속 10~14m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2m, 서해 남해 앞바다에서 0.5∼2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서해 1∼3m, 남해 1.5∼3m로 예상된다.

herald@herla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