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영산강·섬진강 홍수경보 발령

  • 최고 200mm 폭우 내려
  • 기사입력 2020-08-07 21: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7일 오후 광주·전남에 폭우가 내린 가운데 전남 구례군 용방면 도로에 토사가 유입돼 도로 통행이 통제됐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7일 광주 및 전남에 최고 200mm가 넘는 폭우가 내리면서 영산강과 섬진강에 홍수경보가 발령됐다.

영산강 홍수통제소에 따르면 이날 나주시 영산강 나주대교와 남평교, 곡성군 섬진강 금곡교에 홍수경보가 발령됐다. 나주대교 수위는 오후 4시 40분께 8.11m를 기록하다 오후 7시 40분께는 10.38m까지 상승했다. 수위가 10m까지 차오르면 홍수주의보, 11m까지 오르면 홍수경보가 발령된다. 홍수통제소는 오후 9시 30분께면 경보 수위까지 찰 것으로 예상했다.

남평교 수위는 4.48m까지 높아졌다. 이에 이날 오후 늦게 홍수경보 수치(5.5m)까지 수위가 오를 것으로 예보됐다. 금곡교는 오후 7시 10분께 수위가 6.49m까지 올랐다. 구례군 송정리와 구례교, 곡성군 태안교 등 섬진강 중하류 3곳에도 홍수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날 오전 0시부터 오후 8시 30분까지 곡성 옥과 239mm, 구례 235.5mm, 나주 198.5mm 등의 많은 비가 왔다. 오후 한때 나주의 시간당 최대 강수량은 65.5㎜에 달했다.

영산강홍수통제소 관계자는 “홍수경보는 계획 홍수량의 70%가 흐르는 수위”라며 “하천 산책로와 주차장 등이 모두 잠기기 때문에 하천 접근을 피해야한다”고 당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