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 충남 호우피해 현장방문

  • 홍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전국 저수지 1083곳 방류
    수해 2차 피해 방지 선제적 대응
  • 기사입력 2020-08-06 18: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왼쪽)이 관계자들과 6일 충남 당진 삽교 방조제를 찾아 집중폭우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한국농어촌공사 제공]

[헤럴드경제=황해창 기자] 한국농어촌공사는 김인식 사장이 6일 충남 당진 삽교 방조제와 지역현장을 찾아 지속된 장마로 인한 호우 피해지역에 대한 복구 상황과 추가 피해를 예방을 위한 대응현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김 사장은 국지적 집중호우로 저수지 유입 수량의 급격한 변동이 예상되므로 방류량을 잘 조절해 홍수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정 수위를 유지해 줄 것을 당부했다.

농어촌공사는 이날 기준 전국 796곳 배수장을 가동하고 있으며, 공사가 관리 중인 저수지 1083곳에서는 홍수피해를 줄이기 위해 수위 조절을 하며 방류를 실시하고 있다.

김 사장은 “수해로 인한 2차 피해방지가 중요한 시점”이라며“배수 관리는 재난과 직결되는 사항인 만큼 현장에서 선제적으로 대응해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chw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