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호반건설, 차세대 환기시스템 공동개발 업무협약

  • 기사입력 2020-08-06 16: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6일 호반건설-에이올코리아 차세대 환기시스템 공동 개발 업무협약식사진이 열렸다. 사진 왼쪽 에이올코리아 백재현 대표, 오른쪽 호반건설 김대헌 기획부문 대표. [호반그룹 제공]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호반건설과 호반건설의 액셀러레이터 법인 ‘플랜에이치벤처스’(이하 플랜에이치)는 6일 호반파크 2관(서울 서초구 우면동)에서 실내 공기관리 솔루션 전문기업 ‘에이올코리아’와 차세대 환기시스템 공동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호반건설 김대헌 기획부문 대표, 에이올코리아 백재현 대표, 플랜에이치 원한경 대표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호반건설과 플랜에이치는 기술 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공동투자를 진행할 예정이고, 에이올코리아는 호반그룹 사업장, 호반건설 아파트 단지 등에 차세대 환기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다.

에이올코리아는 일반 환기장치에 제습, 냉방, 제균 등의 기능이 있는 소재와 부품을 탑재할 수 있는 전문회사로 다기능 차세대 환기시스템을 주택·상업용 장비에 적용하는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에이올코리아의 환기시스템은 기존 대비 제습성능을 50% 향상시키고, 전력소모량은 40% 이상 절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호반건설 김대헌 기획부문 대표는 “에이올코리아와 함께 제로에너지건축물에 적합한 차세대 환기시스템 개발에 속도를 낼 것”이라며 “더불어 호반건설은 기술력을 보유한 스타트업과 적극적으로 협업해 건강한 주거 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에이올코리아 백재현 대표는 ”호반건설과의 이번 협력은 코로나19 이후의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면서 차세대 환기시스템의 대중화를 앞당기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호반그룹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우수한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플랜에이치는 호반건설의 김대헌 기획부문 대표를 주축으로 신기술을 보유한 벤처 기업, 중소기업, 스타트업 등에 투자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플랜에이치는 도심형 스마트팜 업체 ‘쎄슬프라이머스’, 안면인식 기반 보안솔루션 업체 ‘CVT’, 디지털트윈기술의 ‘플럭시티’, 프롭테크 기업 ‘텐일레븐’, ‘지인플러스’ 등에 투자를 진행했고, 호반건설의 아파트 브랜드인 ‘호반써밋’과 ‘베르디움’ 상품에 접목하기 위한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

bigroo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