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대한항공, 이사회 내 ESG 위원회 신설

  • 기사입력 2020-08-06 11: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한항공이 환경과 사회공헌, 거버넌스(ESG) 등 비재무적 요소를 경영 판단에 반영하기 위해 이사회 내 ESG 위원회를 신설한다.

대한항공은 6일 오전 이사회를 열고 기존 이사회 내 위원회인 거버넌스 위원회를 확대, 개편해 ESG 위원회를 신설하는 안건을 상정해 가결했다고 밝혔다. 관련 안건은 이사 전원 승인으로 가결했다.

ESG란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를 의미한다. 최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기업과 투자자의 사회적 책임이 중요해지면서 세계적으로 많은 금융기관이 ESG를 활용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이같은 기업 경영환경 변화를 반영하기 위해 ESG 위원회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사회를 중심으로 기업 가치와 지속가능성에 영향을 주는 비 재무적 요소를 적극 반영한 경영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한항공 ESG 위원회는 김동재 사외이사 를 위원장으로, 박남규 사외이사, 조명현 사외이사 등 3명의 사외이사로 구성된다.

회사 ESG 전략 및 정책 수립, ESG 추진현황 관리 및 감독, 기타 주주가치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안건에 대한 사전 검토 등 ESG 경영에 대한 최고의사결정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원호연 기자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