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연
  • ‘2020 명원 세계 차(茶)박람회’ 열려

  • 6일부터 9일까지 서울 코엑스 B홀서 개최
    올해 25회째 …국내 유명 차 생산지 부스 운영
    전통차와 다례 체험 …차 블렌딩대회도 신설
    한국 차 선구자 김미희 선생 탄생 100주년 기념행사도
  • 기사입력 2020-08-05 16: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일한 기자] 명원문화재단이 주최하고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와 농림축산식품부, 서울시 등이 후원하는 ‘2020 명원 세계 차(茶) 박람회·K-TEA Festival’이 이달 6일부터 9일까지 나흘간 서울 코엑스 B홀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25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명원문화재단(전신 명원다회)의 설립자인 명원 김미희 선생 탄생 100주년을 기념한 사진전과 국내외 명품 차와 우리나라의 다례와 차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우리나라 전통 차 문화 복원과 보급의 선구자로 통하는 고(故) 김미희 선생은 쌍용그룹 창립자 김성곤 회장의 아내로, 1979년 국내 최초 차 학술발표대회인 ‘한국전통다도 학술발표회 및 생활다도 정립 발표회’, 1980년 ‘한국 전통다례발표회’를 통해 한국 전통차 문화를 널리 알리는 데 힘썼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 공로로 지난 2000년 ‘보관문화훈장’에 추서된 바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세계 10개국을 대표하는 차에 대한 소개와 보성과 하동, 장흥 등 우리나라 차 생산지에서 마련한 부스를 통해 국내 명차를 직접 구입할 수 있다.

9일에는 세계 각국의 심사위원들이 국내의 명차를 평가하는 세계명차품평대회 시상식이 열리고, 국내에서 자라고 생산된 차, 허브, 꽃차 등을 혼합한 블렌딩 티를 경연하는 K-TEA 블렌딩 대회도 열린다.

또한 차 문화, 산업, 교육 발전에 기여한 공로자들을 시상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제 25회국제명원차문화대상 시상식’, 차와 인성교육 전문가들이 참여해 차가 인성교육 발전에 미치는 영향을 발표하는 ‘대한민국 차 인성대회’, 한국 차와 전통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자들을 격려하는 ‘국제차문화대상 시상식’,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이 수여되는 ‘대한민국 차 패키지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등이 열린다.

2019년 명원 세계 차박람회 현장 모습.

우리나라와 세계 차의 추세를 파악할 수 있는 ‘월드티 포럼’에서는 사전등록한 50명을 대상으로 ‘티 트렌드, 그 변화의 중심에 서다’(김진평 티소믈리에), ‘4차산업혁명과 차문화’(유양석 국민대학교 교수, 한국차학회 부회장), ‘세계 10개국 차 소개’(섀린존스톤 호주티마스터스 대표) 등 강연도 진행된다.

한편 명원세계차박람회는 코로나19에 대비해 철저한 방역과 거리두기 등을 적용해 참석자의안전을 최우선으로 진행된다. 주최 측은 사전등록 및 현장 등록을 통해 입장객 전원을 파악하고, 현장 내 거리두기와 발열 체크, 손 소독, 마스크 필수 착용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또한 입장객을 대상으로 매일 선착순으로 개인용 찻잔과 세계적인 지휘자와 BBC 차세대 아티스트, 세계 최연소 시벨리우스 입상(16세) 연주자의 CD가 증정된다.

jumpcu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