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SM·JYP 손 잡았다…온라인 공연 전문 회사 ‘비욘드 라이브 코퍼레이션’ 설립

  • 기사입력 2020-08-04 15:1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K팝 시장을 이끄는 양대 기획사인 SM과 JYP가 손을 잡았다. SM과 JYP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돌파구로 떠오르고 있는 온라인 콘서트 브랜드의 성장을 이끈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와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세계 최초 온라인 전용 콘서트 ‘비욘드 라이브(Beyond LIVE)’를 위한 전문 회사 ‘비욘드 라이브 코퍼레이션(Beyond LIVE Corporation·이하 BLC’을 설립했다고 4일 밝혔다.

BLC는 ‘비욘드 라이브’를 기획, 운영하는 회사다. SM의 콘텐츠 프로듀싱 능력, 네이버의 기술력에 JYP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크리에이티브까지 더해져 글로벌 공동 사업 개발 등을 강화, ‘비욘드 라이브’를 세계적인 온라인 콘서트 브랜드로 성장시킬 전망이다.

‘비욘드 라이브’는 지난 4월 세계 최초 온라인 전용 유료 콘서트로 첫 선을 보였다. 새로운 컬처 테크놀로지(CT)를 콘서트 분야에 실현, AR 기술 및 다중 화상 연결을 통한 인터랙티브 소통 등으로 한층 진화된 디지털 공연 문화의 새로운 미래를 열었다.

오는 9일에는 JYP 소속 글로벌 걸그룹 트와이스가 ‘비욘드 라이브 - 트와이스 : 월드 인 어 데이(Beyond LIVE - TWICE : World in A Day)’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히트메이커이자 글로벌 프로듀서 박진영이 직접 기획에 참여한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