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SH공사, 폭염피해 대비 건설현장 안전 캠페인 실시

  • 기사입력 2020-07-30 14: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세용 SH공사 사장(왼쪽 형광색 조끼)이 30일 위례택지개발지구 5단지 건설현장에 폭염응급키트와 이온음료를 제공하고 있다. [SH공사 제공]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세용)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여름철 폭염과 코로나19로부터 건설현장 노동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30일 오전 위례지구 5단지 건설현장을 방문해 현장 안전점검에 나섰다.

SH공사는 올해 여름철 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전망되고 코로나19 단계가 ‘심각’수준이 지속됨에 따라, 건설현장 폭염대책과 방역대책을 점검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이번 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

공사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근무환경 점검과 건설 근로자 대상 온열질환 예방 및 신체이상 시 조치방법에 대해 교육을 실시했으며, △매 시간마다 15분 휴식시간 제공 △폭염경보 발령 시에는 한낮 시간대(14:00~17:00) 작업중지 또는 실외작업 일시중단 등을 시행할 수 있도록 건설사에 요청했다.

또한 SH공사는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뿐만 아니라 코로나19에 대한 우려가 커짐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휴식 시 2미터 거리를 확보한 후 마스크를 벗고 쉴 수 있도록 감염병 예방대책에도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번 행사에서 SH공사 김세용 사장은 건설현장에 폭염 시 발생하는 응급상황에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폭염 대응 응급키트를 제공하고 직접 키트 사용법을 시연하였으며, 각 협력업체 근로자들에게 이온음료도 제공하였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 폭염까지 겹치는 시기인 만큼, 건설현장 근로자들의 건강과 안전에 주의가 필요하다”면서 “SH공사는 근로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일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igroo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