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과원, VR/AR 인재 양성
경과원 포스터.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다음달부터 진행되는 ‘VR/AR 융합 기술교육’의 첫 번째 단계인 초급과정 교육생을 다음달 3일까지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업은 제조·유통·건축 등 산업과 VR/AR 기술의 융합을 도모하기 위해 올해 신설됐다. 기존 VR·AR 교육과정들과는 다르게 제조공정 학습콘텐츠, AR쇼핑, 가상공간 인테리어 구현 등 제조·유통·건축 분야 특화 교육과정으로 진행된다. 이전에 VR/AR을 접해보지 않은 각 산업 재직자들을 위해 초·중·고급 단계별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반별 20명 이내 소규모 집중 교육으로 이종(異種) 산업간 융합에 어려움이 없도록 밀착 관리·운영할 예정이다. 누구나 별도의 비용 부담없이 수강할 수 있다 판교와 의정부에서 각각 진행돼 북부지역에도 균등한 기술교육을 제공한다.

초급과정은 8월에 1차, 9월에 2차 과정이 진행된다. 수료생에게는 수료증과 더불어 중·고급 교육기회(중급 10월, 고급 11월 예정)가 주어진다.

임문영 경기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이번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산업 현장의 VR/AR에 대한 기술적 목마름이 해소될 수 있길 바란다”면서 “VR/AR과 산업 융합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관련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