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대림산업, 인천과 대전서 3840억원 규모 수주

  • -부산 포함, 지난 주만 약 6300억원 물량 확보
  • 기사입력 2020-07-13 10: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성연진 기자] 대림산업이 지난 주말 인천과 대전에서 총 3840억원 규모의 도시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림산업이 올 들어 도시정비사업에서 수주한 규모는 9227억원에 이른다.

대전 삼성1구역 재개발 조감도 [대림산업]

대림산업은 지난 11일 GS건설·두산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인천 십정 5구역 재개발 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공공지원 민간임대 연계형 정비사업 방식으로 추진되는 이 사업은 인천 부평구 십정동 460-22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33층 규모의 공동주택 2217가구 및 부대복리시설 등을 조성하는 것이다. 총 수주 금액은 4168억원 규모로 대림산업 지분은 1667억원이다.

같은 날 열린 대전 삼성 1구역 재개발 사업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도 대림산업과 대림건설 컨소시엄이 시공사로 선정됐다. 대전 동구 삼성동 279-1번지 일원에 지하 4층~지상 49층, 아파트 1612가구와 오피스텔 210실, 판매시설 등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총 공사비는 3951억원이다. 이 중 대림산업은 2173억원의 지분을 확보했다.

이 밖에 지난 7일에도 도시정비사업 외 부산 송도 지역주택조합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수주금액 2466억원으로, 부산시 서구 암남동 419번지 일원에 지하 6층~지상 34층, 총 1302가구의 아파트를 건설한다. 올해 9월 착공 예정이다.

yjsu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