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모닝클릭] 국제유가, 코로나19 재확산에 약보합…금값 9년來 최고

  • 기사입력 2020-07-08 05: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국제 유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원유 수요 감소 우려로 약세를 나타냈다.

또다시 1800달러선을 넘은 금값은 2011년 이후 9년만에 최고 수준으로 뛰어올랐다.

7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02%(0.01달러) 떨어진 40.62달러에 마감됐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9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2시50분 현재 배럴당 0.51%(0.22달러) 내린 42.88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 에너지정보청(EIA)이 지난주 미 원유 공급이 감소했다고 발표했으나,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에너지 수요 침체 우려가 유가의 발목을 잡았다.

국제 금값은 온스당 1800달러 선을 돌파해 2011년 9월 이후 최고가를 기록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0.9%(16.40달러) 오른 1809.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gre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