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일반
  • 션, 장애 어린이 위해 달린다…‘2020 미라클 365 버추얼 런’ 개최

  • 기사입력 2020-07-05 14: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가수 션이 장애 어린이들을 위해 달린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션은 오는 19일부터 27일까지 ‘2020 미라클 365 버추얼 런’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션이 주최하는 기부 마라톤 ‘미라클 365 런’의 일환으로, 장애 어린이들의 재활치료비 지원을 위해 열리는 행사다.

‘2020 미라클 365 버추얼 런’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인한 언택트(Untact) 트렌드에 맞춰 스스로 원하는 시간과 장소를 정해 달리기를 완주하는 형태로 이뤄진다.

션은 앞서 ‘버추얼 채리티 런’, ‘버추얼 컴패션 런’ 등을 통해 신개념 러닝 트렌드에 맞춘 기부 활동을 선보여왔다.

‘2020 미라클 365 버추얼 런’ 참가 신청은 오는 13일까지 ‘미라클 365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이뤄지며, 선착순 1000명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참가자들은 인증 기간 동안 측정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3km, 5km, 10km, 21km 중 원하는 코스를 달린 후, SNS에 #미라클365버추얼런 #푸르메재단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업로드하면 된다.

‘미라클 365런’은 2017년 시작 이후 4년째 지속되고 있는 행사. 지난 ‘2019 미라클 365 런’을 통해서는 7700만 원 상당의 모금 액이 장애 어린이들의 재활치료와 어린이 재활병원 운영을 위해 기부됐다. 올해 역시 총 3650만 원 규모의 참가비 전액이 장애 어린이들의 재활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