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중기/벤처
  • “코로나19 고충 나누자” 중진공, 임원 성과급 반납

  • 지난 4개월간 급여 삭감 이어 성과급도 15% 반납
    직원 성과급은 10% 온누리상품권으로…지역경제 활성화
  • 기사입력 2020-07-01 10:4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도현정 기자]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 극복에 동참한다는 취지로 임원 성과급 일부를 반납하기로 했다.

중진공은 1일 임원 경영평가성과급 15%를 반납하고, 직원의 경우 성과급의 10%를 온누리상품권으로 대체 지급하기로 했다. 전통시장과 상점가 등에서 온누리상품권을 사용하며 소상공인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이겨내는데 동참하겠다는 뜻이다.

이번 성과급은 기획재정부가 주관한 2019년 공공기관 경영실적평가 A등급 획득으로 인한 것이다. 중진공은 지난 4월부터 4개월동안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기관장 30%, 임원 10%의 급여를 반납해왔다.

성과급 반납을 통해 마련된 재원은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본 소상공인들을 지원하는데 쓰인다. 노사 합의를 통해 직원들에게 대체 지급된 온누리상품권은 전통시장 등에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활용될 예정이다.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