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무역합의 파기 위기… 中, 미국산 농산물 구매 중단

  • 블룸버그 통신 보도
    홍콩 특별지위 박탈 수순에 따른 반격
    농산물 수입, 1단계 무역합의 핵심
  • 기사입력 2020-06-02 05: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단계 무역합의 서명 후 악수를 나누는 류허 중국 부총리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로이터]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제정을 둘러싼 미국과 중국 간의 긴장이 무역합의 파기 위기로까지 치닫고 있다. 중국이 미중 1단계 무역 합의의 핵심 사안인 미국산 농산물 구매를 중단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다.

1일(현지시간) 중국 정부가 자국의 최대 곡물 회사인 중량그룹과 중국비축양곡관리공사 등 주요 국영회사에 대두를 포함한 일부 미국산 농산물 구매를 중지토록 지시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전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사안을 잘 아는 소식통을 통해 믹구산 돼지고기 주문도 취소했다고 전했다.

중국의 움직임은 최근 미국이 홍콩에 대한 특별지위를 박탈하며 홍콩보안법 제정 강행에 대한 대(對)중국 압박을 강화한 데 따른 반격으로 풀이된다.

지난 1월 양국은 중국이 농산물을 포함한 미국 제품을 대규모로 더 사고, 미국은 당초 계획했던 대중 추가 관세 부과를 철회하는 한편 기존 관세 가운데 일부 제품에 대한 관세율을 낮추는 것을 골자로 한 1단계 무역 합의를 체결했다. 합의에 따르면 중국이 올해 사들여야 하는 미국산 농산물의 규모는365억 달러다. 만약 중국이 미국산 농산물 구매를 중단했다는 보도가 사실로 밝혀지면 지난해 무역전쟁과 같은 보복전이 되풀이될 가능성이 높다.

블룸버그는 “이 같은 중단은 어렵게 성사된 1단계 무역 합의가 위태로운 상황에 처했음을 보여주는 최신 징후”라고 평가했다.

balm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