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방탄소년단 지민, 영미권 사전 사이트에 등장한 이유는?

  • 기사입력 2020-05-28 00: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지민 관련 단어가 영미권 사전 사이트인 ‘어반 딕셔너리’에 또 다시 언급됐다.

최근 영미권 사전 사이트인 ‘어반 딕셔너리(Urban Dictionary)’는 최근 3일 연속 지민과 관련된 단어로 ‘King of Kpop’, ‘PJMs‘, ’Mochi‘에 대해 정의를 내렸다.

앞서 지난 18일 트위터에서 ’King of Kpop‘이 누군지 묻는 한 네티즌의 질문에 어반 딕셔너리는 ‘대단한 보이밴드 BTS의 멤버 박지민’이라고 화답,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2년 연속 ‘방탄소년단 지민’의 고유 닉네임인 ‘K팝의 제왕’(King of Kpop)을 ‘어반 딕셔너리’ 사이트를 통해 정의내렸다.

다음날인 19일에는 어반 딕셔너리를 통해 ‘PJMs’는 “Park Jimin stans(박지민 팬)”를 나타내는 용어라고 정의했다.

‘PJMs는 지민의 팬 베이스, 팬사이트, 그리고 박지민을 응원하는 방탄팬이거나 솔로팬, 일반인, 캐주얼 청취자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어떤 종류의 부정적인 세력들과는 관계가 없다’는 설명이다.

또 20일에 게재된 단어 ‘Mochi’는 ‘방탄소년단 멤버 중 가장 소중한 멤버’라고 정의하면서 ‘나: 지민의 사진을 본다’, ‘나: 오~ 정말 작은 모찌 베이비’라는 설명을 덧붙였다. 이에 팬들은 “baby mochi는 가장 귀엽고 사랑스러운 소중한 지민”이라고 말하며 ‘Mochi=Jimin’ , ‘지민=사랑’이라고 부연했다.

‘어반 딕셔너리’는 한국의 ‘나무 위키’와도 유사한 성격의 영미권 사전 사이트로, 네이버 영어사전과도 연계돼 있다. 이용자 수가 상당한 만큼 방탄소년단 지민과 관련된 특정 현상을 소개한 것을 주목할 만하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