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방송/TV
  • ‘리듬탁’ 영탁, 생애 첫 연기 도전…“운명처럼 ‘꼰대인턴’ 출연”

  • 기사입력 2020-05-23 13:4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MBC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탁월한 리듬감각으로 ‘리듬탁’으로 불리며 ‘미스터트롯’에서 2위에 오른 가수 영탁이 MBC 수목 드라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으로 연기에 도전한다.

MBC에 따르면 영탁은 지난 21일 ‘꼰대인턴’에서 비중있는 역할을 맡아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했다. 앞서 영탁은 ‘꼰대인턴’의 첫번째 OST ‘꼰대라떼’의 가창자로 참여하기도 했다.

드라마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을 그린 오피스 코미디다.

첫 연기에 도전한 영탁은 “떨린다 그렇지만 열심히 해서 드라마 팀에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이다”라며 “제 카톡도 ‘꼰대’다. 운명처럼 드라마에 출연하게 된 것 같다”라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MBC 제공]

영탁은 생애 첫 연기도전임에도 불구하고 안정된 연기력으로 극중 캐릭터를 연기해내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는 전언이다. 제작진은 “준비를 상당히 많이 하고 온 영탁 씨에 배우와 스태프 모두 놀라고 감사한 마음”이라며 “스위트 한 사람”이라고 칭찬했다.

박해진과 불꽃 케미로 등장하는 영탁은 후반부 꼰대인턴을 책임지는 인물로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shee@heraldcoro.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