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대림산업, 영화 ‘스타워즈’ IT 기술 건설현장 도입

  • 포토그래메트리 기술로 현장 측량
    “모든 정보 토탈스마트건설 구현”
  • 기사입력 2020-05-22 11: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림산업이 경기도 과천에서 건설중인 과천 지식산업센터 현장에서 직원들이 3D 스캐너와 드론을 활용해 측량자료를 촬영하고 있다. [대림산업 제공]

대림산업이 시각적 활용도가 높은 3차원 그래픽 기술을 건설현장에 도입해 눈길을 끌고 있다.

22일 대림산업에 따르면 최근 영화나 게임, 지도 제작, 제품 디자인 분양에서 활발히 사용되고 있는 포토그래메트리(Photogrammetry) 기술을 현장 측량에 도입했다. 이 기술은 여러 각도에서 촬영한 사진을 겹치거나 합성해 3차원 입체 영상으로 구현하는 기술이다. 영화 ‘스타워즈’와 ‘매트릭스’ 특수효과에도 쓰였으며, 작은 사물에서부터 도시 단위의 공간에 이르기까지 폭 넓게 활용할 수 있다.

대림산업은 드론으로 촬영한 사진을 3차원 영상 모델로 변환해 활용하고 있다. 데이터의 오차는 100m 상공에서 촬영할 경우 평균 10㎝이내, 30m 높이에서는 3㎝ 이하로 매우 정밀하다. 또 측량, 공정관리, 토공 물량 확인, 안전 및 품질관리까지 다양하게 이용 가능하다.

현재 해당 기술은 20개 현장에서 사용 중이다. 지난 3월부터 새로 착공한 대림산업의 모든 주택 현장으로 확대했으며, 토목 및 플랜트 현장에도 점진적으로 접목할 계획이다.

또 아파트 단지 모형 및 준공 현장 등을 3차원 영상으로 변환해 빅데이터를 구축하고 있다. 이 밖에 모든 건설기술 정보도 디지털화할 계획이다. 이는 설계 검토나 신상품 개발에 활용하는 한편, 건축물 완공 후 유지 관리에 필요한 정보로도 활용할 수 있다.

정양희 기술기획팀 팀장은 “포토그래메트리 기술은 건설업의 혁신을 이끌 주요 기술이 될 것”이라며 “대림은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해 토탈 스마트 건설(Total Smart construction)을 구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성연진 기자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