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여행/레져
  • 창업지원 ‘대박’ 1社 10억 받는 강원랜드 3개 넥스트기업 선발

  • 기업 당 최대 10억원 지원…폐광지역 일자리 창출
    125곳 경쟁, 아티슨앤오션,넥스트온,제우기술 선발
  • 기사입력 2020-05-20 17: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강원랜드(대표 문태곤)가 폐광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해 청년 창업 기업 당 10억원씩 지원하는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 결선을 벌여 ㈜아티슨앤오션, ㈜넥스트온, (주)제우기술을 육성대상으로 선발했다.

결선 및 시상식은 20일 강원도 정선 하이원 팰리스호텔 팰리스볼룸에서 열렸다.

강원랜드, 한국광해관리공단,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함께 진행하는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는 미래 가치가 높은 청년창업기업을 강원 남부 폐광지역으로 유치해 일자리 창출 및 폐광지역 경제 활력 제고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결선에는 공모에 참가한 전국 청년창업기업 125개 사 가운데 예선, 본선을 통과한 10개 사가 최종 후보로 진출했다. 심사는 기업의 사업전략 및 이전계획에 대한 발표와 심사위원의 질의응답을 통해 참가자들의 성장 가능성, 경제 파급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 관계사 대표들과 최종 선정 3개 기업 대표들이 “힘내라 대한민국”이라는 메시지가 담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왼쪽부터 중진공 조정권 부이사장, ㈜제우기술 김홍윤 대표, 강원랜드 문태곤 대표이사, ㈜아티슨앤오션 김정일 대표, 한국광해관리공단 이청룡 이사장, ㈜넥스트온 최재빈 대표, 협력재단 김순철 사무총장.

1등에는 스쿠버 다이빙을 위한 올인원 스마트 디바이스인 ‘다이브로이드’ 생산 업체인 ㈜아티슨앤오션이 선정됐다.

2등은 강원도 폐광 등 유휴공간을 활용한 스마트 팜을 주요 사업으로 하는 ㈜넥스트온에게, 3등은 고정밀 리니어모터를 활용한 복합 치가공기 제조업체인 ㈜제우기술에게 돌아갔다.

이들에게는 기업 당 최대 10억 원의 이전지원금과 함께 정책자금 투·융자 연계, 지자체 세제 혜택, 물류비 지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앞으로 이들은 1년 이내에 본사, 공장, 연구소 등을 강원 남부 폐광지역으로 이전해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문 대표는 “폐광지역의 산업기반 강화를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준비하고자 지자체, 협력기관들과 함께 이번 프로젝트를 시작하게 됐다”며 “그동안 참가자분들이 보여주신 성원과 열정에 감사드리며, 오늘 이 자리에서 선발된 최종 기업들이 낯선 환경에 적응하고 정착해 건실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