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숙성·성능 강화’ 2020 쏘나타 출시
트림별 가격 2326만~3579만원

현대자동차가 23일 8세대 쏘나타의 연식변경 모델인 ‘2020 쏘나타’를 출시했다. [현대차 제공]

현대자동차가 23일 8세대 쏘나타의 연식변경 모델인 ‘2020 쏘나타’를 출시했다. 정숙성과 주행성능을 개선해 상품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는 ‘2020 쏘나타’ 전체 모델에 윈드실드 몰딩을 적용하고 기존보다 두꺼워진 1열 픽스드 글라스를 적용했다. 가솔린 2.0 모델에는 이중 접합 차음유리를 추가해 소음을 저감시켰다. 또 가솔린 2.0 모델의 변속 패턴을 변경해 가속 응답성도 높였다.

가솔린과 하이브리드 모델의 인기 트림인 프리미엄 패밀리와 프리미엄 밀레니얼에는 10.25인치 내비게이션을 기본 탑재했다. 10.25인치 내비게이션은 프리미엄 패밀리·밀레니얼 구매 고객의 95% 이상이 선택했을 정도로 선호도가 높은 사양이다.

프리미엄 밀레니얼 트림에는 프로젝션 타입 풀 LED 헤드램프도 적용됐다. 기존에는 최상위 트림인 인스퍼레이션에만 적용됐던 나파 가죽 시트를 프리미엄 밀레니얼 트림의 선택 옵션으로 추가해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2020 쏘나타’ 가격은 ▷가솔린 2.0 2326만원~3217만원 ▷센슈어스(1.6가솔린 터보) 2427만원~3287만원 ▷하이브리드 2754만원~3579만원 ▷LPi 2.0(일반판매용) 2575만원~3232만원이다. 개별소비세 1.5% 기준이며, 하이브리드는 세제 혜택을 적용한 가격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난해 신형 모델의 인기에 힘입어 쏘나타가 10만대 클럽에 가입했다”며 “상품성을 강화하고 고객 선호 사양을 확대 적용한 ‘2020 쏘나타’가 그 인기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출시를 기념해 ‘현대 디지털 키 신규 가입 이벤트’를 진행한다. 5월 31일까지 쏘나타를 구매한 후 캐롯손해보험의 디지털 키 전용 ‘퍼마일(Per-Mile) 자동차 보험’에 신규로 가입하는 고객에게 블루멤버스 3만 포인트를 제공한다. ‘퍼마일 자동차 보험’은 기본요금과 주행한 거리만큼 보험료를 월 단위로 납부하는 보험이다. 정찬수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