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임종석 "위기 속 국력 모을 선거…일하는 국회 만들어달라"

  • 기사입력 2020-04-10 11: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오전 서울역에 마련된 남영동 사전투표소에서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투표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이현정 기자·김빛나 수습기자]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10일 "21대 국회 구성은 참신하고 일할 수 있는 국회로 구성해 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임 전 실장은 이날 오전 서울 용산구 서울역의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결과에 따라 온 국민들이 힘을 합하고 있는 위기 국면에서 우리가 더 국력을 모을 수 있을지, 아니면 소모적인 정쟁·갈등·대립으로 혼란에 빠져들지 가를 정말 중요한 선거"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더불어민주당의 총선 전망에 대해 "아직 잘 모르겠다"면서도 "정부가 처음부터 투명하게 일하고 있는데 대해서 점수를 주시는거 같다. 대통령에게 힘을 모아주자는 여론이 있다"며 희망 섞인 전망을 내놨다. 다만 "여전히 경합 지역이 많고 지역 단위로 민심 향배가 결정되진 않은 것 같아 굉장히 조심스럽다"며 "집권 여당이 제1당의 지위를 지킬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십사 말씀드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총선 이후 거취에 대해서는 "이번 총선은 너무나 중요한 선거고 대통령께 도움이 되고 싶어서 나섰다"며 "선거를 마치면 원래 계획했던 자리로 저는 돌아가려 한다"고 했다.

ren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