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회.정당
  • 黃, ‘막말’ 차명진 관련 “가급적 신속하게, 단호히 징계”

  • “제명은 윤리위 사안…절차 검토 중”
  • 기사입력 2020-04-08 19: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광화문 세월호 텐트에서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다고 보도한 기사를 TV토론에서 언급하며 막말 논란을 빚은 차명진 미래통합당 후보(경기 부천병)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총선 후보 TV토론에서 세월호 유가족들이 광화문 텐트에서 자원봉사자와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다는 보도를 언급해 ‘막말 논란’을 빚은 경기 부천병 차명진 미래통합당 후보의 징계와 관련, 황교안 대표가 신속하고 단호하게 처리하겠다고 8일 밝혔다.

앞서 이날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은 차 후보를 곧바로 제명키로 결정했다고 밝힌 바 있다.

황 대표는 출마진인 종로에서 퇴근길 유세도중 기자들에게 ”제명은 원칙적으로 윤리위원회를 거쳐야 되는 사안“이라면서 ”그런 절차를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황 대표는 “징계가 논의되는 과정이라 세부적인 내용을 말하기는 적절치 않다”면서 차 후보의 발언에 대한 입장 표명을 삼갔다.

그러면서 황 대표는 당 내에서 일고 있는 징계 신중론과 관련, “신중한 검토를 하겠다는 취지로 들린다”면서 엄정히 절차를 진행하겠다는 뜻을 강조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