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서울 6일 오후 6시 확진자 누계 570명…해외 접촉 208명

  • 기사입력 2020-04-06 18: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은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발생으로 폐쇄된 경기도 의정부시 금오동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서울시는 6일 오후 6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누계가 570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시가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집계한 563명에서 7명 늘어난 수치다.

해외 접촉은 오전 203명에서 208명으로 5명 늘어나 신규 확진자의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날 송파구에서는 강남구의 자가격리 무단이탈 확진자와 접촉한 이력이 있는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관악, 강동, 성동구에서는 입국 확진자, 중랑구에서는 감염 경로가 밝혀지지 않은 확진자가 나왔다.

강남구는 신규 확진자 3명이 나와 관내 51∼53번 환자로 분류했다고 밝혔다. 31세 여성(논현동 주민)은 함께 거주하는 지인이 최근 확진된 이후 지난 4일부터 증상이 나타났고 이날 양성 결과를 통보받았다.

35세 남성(역삼동 주민)은 미국에서, 26세 여성(역삼동 주민)은 영국에서 입국한 뒤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