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빌 게이츠 “코로나19 백신 나오기 전엔 상황 정상화 안 될 것”

  • 기사입력 2020-04-06 14: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AP]

[헤럴드경제]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나오기 전까지 상황이 정상으로 돌아가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5일(현지시간) 폭스 비즈니스방송과 인터뷰에서 게이츠는 "언젠가 백신이 나오겠지만 그 전에라도 우리가 제대로 한다면 경제의 중요한 부문은 재개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공장이 재가동되고 학교 문이 다시 열린 중국을 사례로 들었다.

그러면서 중국처럼 부분적인 경제 활동 재개가 이뤄지더라도 "백신을 갖기 전까지는 다시 감염이 증가하지 않도록 매우 조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게이츠는 미국인들이 철저히 사회적 거리두기를 한다면 4월 말께 코로나19 사례의 증가세가 멈추기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전국적 검진을 시행해 감염 사례가 줄기 시작한 뒤에는 일정 정도의 (경제 활동) 재개를 생각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편 게이츠는 자신과 아내의 이름을 따 만든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이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공장 설립에 수십억 달러를 사용할 계획임을 밝혔다고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다.

그는 백신을 개발할 만한 제약사 7곳과 협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