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갑질 의혹’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 사장 해임

  • 기사입력 2020-04-03 11: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연합]

[헤럴드경제=민상식 기자] 갑질 의혹을 받아온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이 국토교통부 감사를 받고 해임됐다.

작년 국정감사와 언론보도를 통해 최 사장이 새벽운동을 나갈 때 수행비서와 운전원을 동반하고 개인 용무에 관용차량과 직원을 동원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3일 국토부 산하 기관인 LX, 국토부 등에 따르면 인사혁신처는 전날 최 사장에게 해임 방침을 통보했다.

국토부는 작년 말 이후 최 사장에 대한 감사를 벌인 결과 최 사장이 청렴의 의무, 업무 충실의 의무 등을 위반했다고 보고 최근 청와대에 최 사장의 해임을 건의했다.

국토부는 감사 결과 새벽운동 시 직원을 이용한 것은 부패방지법상 청렴의 의무를 위반한 것으로 결론 내렸다.

또 LX의 드론교육센터를 추진하면서 후보지 검토가 끝나지 않았음에도 경상북도와 업무협약을 맺어 지역사회에서 논란이 일었다.

드론교육센터와 관련한 논란을 일으킨 것은 공공기관운영법상 업무 충실의 의무를 위배한 것으로 봤다.

국토부는 최근 청와대에 이와 같은 감사 결과를 보고하면서 최 사장의 해임을 건의했고, 청와대도 이를 수용하고 인사혁신처를 통해 해임을 통보했다.

2018년 7월 취임한 최 사장은 임기를 1년 3개월 가량 남겼다.

그는 참여정부 시절 대통령직속 정부혁신위원회 전자정부국장을 맡았고 이후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 원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최 사장은 이날 오전 긴급 회상회의를 열어 직원들에게 사퇴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ms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