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방.외교
  • 미군 정찰기, 어제 남한 비행…북 '초대형방사포' 노렸나

  • 기사입력 2020-03-30 09: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 해군 정찰기 EP-3.[연합]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북한이 '초대형방사포'를 발사한 29일 미국 해군 정찰기가 남한 상공을 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30일 민간항공추적 사이트 '에어크래프트 스폿'에 따르면 전날 미 해군 정찰기 EP-3E가 수도권 상공 등을 비행했다. 구체적 비행 시간은 공개되지 않았다.

EP-3E는 신호정보(시긴트) 수집 및 정찰을 담당하는 항공기로, 지상과 공중의 모든 신호를 포착해 분석한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전날 오전 6시 10분께 북한 원산 일대에서 북동쪽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국방과학원에서는 조선인민군 부대들에 인도되는 초대형방사포의 전술 기술적 특성을 다시 한번 확증하는 데 목적을 두고 시험 사격을 진행하였다"며 전날 발사체가 초대형방사포라고 밝혔다.

soo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