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교황 "오늘은 우리 모두에게 눈물의 일요일"

  • 기사입력 2020-03-29 21: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로이터

[헤럴드경제] 프란치스코 교황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고통받는 모든 이에게 위로의 메세지를 보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교황은 29일(현지시간) 바티칸 '산타 마리아의 집'에서 주례한 아침 미사에서 "오늘 코로나19로 울부짖는 모든 이들을 생각한다"며 비통한 심경을 전했다.

교황은 "격리된 이들, 독거노인들, 병원에 입원해 치료 중인 이들, 봉급을 받지 못해 아이들에게 먹을 것을 사주지 못하는 부모들, 모든 이들이 울고 있다"며 "주님의 눈물과 함께 우리 역시 마음으로부터 이들과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황은 이어 "주님께 은총을 간구하자. 나도 당신과 함께 운다. 오늘은 우리 모두에게 눈물의 일요일"이라며 안타까워했다.

로이터

교황은 또 이날 인터넷으로 중계된 주일 삼종기도에서 전 세계에서 진행 중인 모든 형태의 적대 행위를 멈추고 어려움에 빠진 이들에 대한 인도적 지원에 온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하고, 아울러 과밀 교도소에 수용된 이들이 코로나19 감염 위험에 심각하게 노출돼 있다고 지적하며 이 문제를 조속히 해소해달라고 관계 당국에 요청하기도 했다.

앞서 교황은 지난 27일 바티칸 성베드로광장에서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특별 기도를 주례하고 "저희를 돌풍의 회오리 속에 버려두지 말아달라"라며 코로나19로 비탄에 빠진 인류의 구원을 간곡히 청했다.

굵은 빗줄기가 내리는 가운데 텅 빈 성베드로광장에 홀로 선 교황의 모습은 전 세계 13억 가톨릭 신자들의 심금을 울렸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