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정순균 강남구청장 "제주 방문 모녀 확진자 관련 발언…사과"

  • 기사입력 2020-03-29 18: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은 제주도를 방문한 강남구민 모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관련한 자신의 발언을 사과했다.

29일 강남구청 페이스북에는 "최근 제주도 방문 모녀 확진자와 관련한 저의 발언이 진의와 전혀 다르게 논란이 되고, 제주도민을 비롯한 국민과 강남구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데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는 정 구청장 명의의 글이 올라왔다.

정 구청장은 "여러분의 말씀과 지적을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더 철저히 임하라는 채찍으로 알고 심기일전해서 강남구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썼다.

이어 "해외 입국자 유입이 가장 많은 강남구에서의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강남구 21번 환자인 19세 여성 미국 유학생과 26번 확진자이자 그의 모친인 52세 여성은 이달 20∼24일 제주도 여행을 하고 서울로 돌아온 뒤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둘 다 양성 판정이 나왔다.

제주도는 이들이 입도 첫날인 20일부터 증상을 느끼고도 여행을 강행했다며 손해배상을 청구하겠다고 밝혔다.

정 구청장은 27일 입장문을 내 "강남구가 미국 유학생들에게 자가격리를 당부한 것은 24일부터였다"며 "이들은 선의의 피해자"라고 옹호해 논란을 일으켰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