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일반
  • 박양우 문체부 장관 새에덴교회 방문 “부득이한 방역 조치”

  • 기사입력 2020-03-29 13: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9일 경기도 용인시 새에덴교회를 방문해 코로나19 관련 사회적 거리두기 현장을 점검하고 소강석 목사를 만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대한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

박양우 문체부 장관이 코로나 19비상 사태 관련,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2주째인 29일 새에덴교회(경기도 용인시)를 방문, 현장대응상황을 점검하고 종교계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박 장관은 그동안 많은 한국교회가 온라인 영상예배와 가정예배로 대체하고 기부 및 모금운동, 임대료 지원 등 공동체 위기극복에 도움을 준 데 감사를 표하고, 일부 종교시설의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와 관련, 비판적 시선이 부각되는 데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아울러 정부의 강화된 거리두기 방침에 대한 이해를 구했다. 종교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운영중단 권고 및 현장점검 등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는 우리 국민들의 건강과 소중한 생명을 지키고 사회적 안전을 위한 부득이한 방역 조치임을 이해해 달라며, 종교계의 적극적인 협조와 동참을 다시 한번 요청했다.

이윤미 기자/mee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