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난, 입찰자격기준 개선..건설경제 활성화

  • 기사입력 2020-03-26 20: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난 양산지사.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입찰 참가 자격 기준을 개선하고 본격적인 지역 건설 경제 활성화 사업에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한난 발주 건설 공사 입찰에 참여하려면 건설공사 실적이 없는 지역 중소 건설업체와 의무적으로 공동수급체를 구성해야한다. 지역건설업체의 최소지분율은 30% 이상이다. 한난은 지역 중소업체 수주율이 높아져 재정난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있다. 지난 2월 개선 된 입찰 참여 기준을 반영해 양산시 사송지구에 안정적인 열 공급을 위한 ‘양산 사송 열수송 연계시설 건설공사’ 입찰을 진행했다. 개찰 결과 경남지역의 대저건설(70%) 과 중앙건설(30%)이 1순위자로 선정돼 입찰 조건 개선 취지에 부합한 결과라고 평가하고 있다.

한난은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무 실현을 위해 지속적인 방안을 모색해왔다. 코로나 19로 지역경제가 침체된 가운데 건설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한난은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공공기관 최초로 임원급 연봉 10% 반납 등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노력에 앞장서고 있다.

fob140@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