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행정.지자체
  • [재산공개] 주진숙 한국영상자료원장 179억원…전체 고위공직자 1위

  • 허정도 LH 상임감사 이전보다 31억 증가
    최기영 과기부장관 107억6300만원 신고
  • 기사입력 2020-03-26 06: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위공직자 재산 총액 상위 10명. [연합]

[헤럴드경제=신대원 기자] 2020년 정부 고위공직자 1865명 가운데 가장 많은 재산을 신고한 사람은 주진숙 한국영상자료원 원장이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26일 관보를 통해 공개한 ‘2020년 정기 재산변동사항’에 따르면 주 원장은 약 179억3100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지난번보다 1억2200만원이 증가한 액수다.

주 원장에 이어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이 137억2900만원, 김창용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원장이 133억900만원을 신고해 고위공직자 재산총액 2, 3위에 올랐다.

계속해서 성중기 서울시 의원 132억3100만원, 이련주 국무조정실 규제조정실장 126억7300만원,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 117억2500만원, 박영서 경상북도의원 116억8100만원, 김수문 경상북도의원 107억8200만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107억6300만원,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103억9100만원으로 상위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종전 대비 재산증가 폭이 가장 큰 공직자는 허정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상임감사였다.

허 상임감사는 지난번보다 31억7100만원가량 증가한 54억200만원을 신고했다.

허 상임감사는 배우자 보유 비상장주식 대우중공업 61만7830주, ㈜에스엔씨 4만주 자산이 30억8900만원 증가한 것이 큰 재산증가의 배경이 됐다.

허 상임감사에 이어 조남구 부산시 의원이 약 18억3800만원, 김상선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원장은 약 15억9900만원,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은 약 15억1900만원,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약 15억원 늘어난 것으로 나타나 눈길을 끌었다.

shindw@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