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일 3사에 뒤지지 않는 디자인”
새 G80 디자인, 해외언론 호평


“독일 3사와도 경쟁할 수 있는 디자인이다” “어떤 차에도 뒤지지 않는 인테리어다”

제네시스는 10일 제네시스 3세대 더 올 뉴 G80(The All-new G80)의 디자인이 공개되면서 국내는 물론 주요 시장인 미국에서도 관심이 높다고 홍보 사이트 HMG 저널에 소개했다.

특히 해외 자동차 언론 매체와 소비자들이 기대 이상이라는 호평을 쏟아냈다. 미국의 유명 자동차 전문 매체 ‘카앤드라이버(Car and Driver)’는 3세대 G80의 전면부 디자인에 주목했다. 카앤드라이버는 “신형 G80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특징인 오각형 그릴과 헤드램프를 결합한 과감한 스타일을 바탕으로 럭셔리 시장을 공략할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미국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블로그(Autoblog)’도 “이전 G80는 민첩한 핸들링과 뛰어난 마감이 특징인 잘생긴 4도어 세단이었다”면서 “신형 G80는 GV80에 먼저 적용된 디자인 정체성을 더해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거듭났다”고 했다.

G80의 전면부 디자인은 제네시스를 상징하는 대형 크레스트 그릴과 ‘두 줄’ 디자인의 쿼드램프로 완성됐다.

미국에서 가장 권위 있는 자동차 매체인 ‘모터트렌드(Motortrend)’는 ‘최고의 신형 럭셔리 세단을 만나다’라는 제목과 함께 G80의 측면 디자인에 대해 언급했다. 모터트렌드는 “G80의 옆모습은 G90를 연상시킨다”면서도 “좀 더 짧은 차체로 인해 어깨선이 보다 잘 드러나며 새로운 패스트백 디자인 또한 G80에 정말 잘 어울린다”고 말했다.

쿼드램프, 말굽 형태의 독특한 트렁크 라인이 G80의 뒷모습을 완성했다는 해외 언론들의 의견도 많았다.

미국 자동차 매체 ‘잘롭닉(Jalopnik)’은 ‘말도 안되게 멋진 신형 제네시스 G80’라는 다소 파격적인 제목과 함께 G80의 후면부 디자인을 언급했다. 잘롭닉은 “G80의 두 줄 테마는 아름다운 뒷모습으로도 이어진다”며 “새로운 디자인은 전체적으로 이전보다 부드러우며 곡선미가 있고 훨씬 유기적인 느낌을 준다”고 평가했다. 이정환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