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대구 주한미군 가족 ‘코로나19’ 확진

  • 기사입력 2020-02-24 19: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주한미군 전경.[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대구 주한미군기지에서 주한미군 가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주한미군과 관련된 인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주한미군사령부는 24일 공식 홈페이지에 '주한미군 관련자 코로나19 확진' 제목의 글을 올리고 "대구에 사는 주한미군 가족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한국 질병관리본부가 통보했다"고 밝혔다.

주한미군은 장병과 시설에 대한 위험 단계를 '중간'에서 '높음'으로 격상했다.

61세 여성인 해당 코로나19 환자는 2월께 대구의 캠프 워크 등을 방문했다. 한국 질병관리본부와 주한미군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