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증평 육군 부대 내 접촉자 5명 전원 코로나19 '음성'

  • 기사입력 2020-02-21 20: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한 충북 증평 소재 모 육군부대의 간부 생활시설. 이 부대는 문을 굳게 닫고, 출입을 엄격히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충북 증평 소재 육군 특수전사령부 예하 한 여단 소속 A(31) 대위가 코로나19 환자로 확진을 받은 가운ㄷ 부대 내에서 접촉한 장병 5명이 검사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21일 충북도에 따르면 A 대위가 부대에 복귀한 뒤 격리 조치되는 과정에서 접촉한 5명의 검체 진단검사 결과 전원 코로나19 음성으로 확인됐다.

A 대위는 의무장교에게 대구에 다녀온 사실을 밝힌 뒤 곧바로 격리 조처돼 추가 접촉자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 대위가 속한 육군 부대는 병력 이동을 통제하고, 부대 전체 출입을 통제하는 등 차단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A 대위는 이달 16일 대구에서 신천지교회에 다니는 여자친구를 만난 뒤 복귀했다가 나흘 만인 20일 코로나19 증상을 보여 진단검사를 받았다.

그 결과 20일 오후 11시 50분께 코로나19 감염자로 최종 확진 판정됐다.

이후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돼 음압병실에 격리 입원 중이며, 비교적 안정적인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