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속보] 서초구서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신천지 대구교회 참석”

  • 기사입력 2020-02-21 13:1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0일 오후 대구시 남구 대명동 신천지 대구교회 인근에서 남구청 보건소 관계자들이 방역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이슬기 기자] 서울 서초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초구는 21일 오후 이 사실을 전하며 “확진자는 서초구 방배3동에 거주하는 59세 남성 신모씨”라고 밝히며 “지난 12일 대구 신천지교회에 참석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국가지정병원인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이송됐다”고 알렸다.

이어 질병관리본부의 즉각대응팀의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확진자의 동선을 정확하고 신속하게 공개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서초구는 접촉의료진 격리, 방역 소독 등 확진자 접촉 관련 조치를 즉각 시행했다고도 전했다.

서초구에 확진자 발생에 따라 서초구는 위기 대응단계를 ‘심각’으로 상향한다고 밝혔다.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